강원 인제군 내린천의 래프팅 시즌이 시작됐다.
천혜의 비경을 자랑하는 내린천은 청정한 자연 속에서 시원한 물살을 가르며 래프팅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인제 내린천 래프팅 장면. <인제군 제공>

인제 내린천 래프팅 체험은 매년 5월 중순부터 시작돼 10월까지 이어진다.
내린천은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북쪽으로 흐르는 하천이다.

 

인제 내린천 래프팅 장면. <인제군 제공>

급류가 많아 래프팅의 참맛을 즐기기에 적합하다.
연간 7만여명의 관광객들이 래프팅을 즐기기 위해 이곳을 찾는다.

 

인제 내린천 래프팅 장면. <인제군 제공>

내린천의 기본코스는 원대교에서 출발, 밤골캠프까지 이르는 약 8㎞구간이다.
내린천 주변엔 펜션 등 숙박시설도 많아 숙식을 하며 내린천의 비경을 만끽 할 수도 있다.

Posted by 경향 최승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