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정선군 임계면 ‘백두대간생태수목원’에서 천연기념물 제328호인 하늘다람쥐를 비롯, 담비(멸종위기 II급), 삵(멸종위기 II급) 등의 야생동물이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백두대간생태수목원에서 발견된 천연기념물 제328호인 하늘다람쥐. <강원도 제공>

해발 730m에 자리잡고 있는 ‘백두대간생태수목원’은 국내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수목원이다.
백두대간생태수목원은 2002년 조성을 시작해 2012년에 개장했다.
올해 2월부터 멸종위기 야생동물 서식실태 조사를 위해 무인센서카메라 3대를 운영한 결과, 설치 3달 만에 하늘다람쥐, 담비, 삵의 모습이 포착됐다.

 

백두대간생태수목원에 설치된 무인센서카메라에 포착된 멸종위기종인 담비.<강원도 제공>

담비(멸종위기 II급, 무인센서카메라)
하늘다람쥐는 북한지역에서는 흔히 볼 수 있는 종이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거의 찾아 볼 수 없어 1982년 11월에 천연기념물로 지정됐다.
2012년에는 멸종위기 II급으로 지정돼 보호받고 있다.

 

백두대간생태수목원에 설치된 무인센서카메라에 포착된 멸종위기종인 삵. <강원도 제공>

멸종위기 II급 야생동물로 지정된 담비와 삵도 호랑이, 늑대, 여우 등이 사라진 후 먹이사슬 상위에 위치한 핵심종이다.
체구는 작지만 토끼, 고라니, 설치류를 잡아먹는 등 육식을 즐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Posted by 경향 최승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