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횡성군에 자리잡고 있는 횡성댐 주변의 아름다운 풍광을 감상하며 걷을 수 있는 ‘횡성호수길’에 나무를 이용해 만든 이색적인 화단과 조형물이 설치됐다.

 

횡성호수길 제5구간인 ‘구방호수길’에 설치된 나무 조형물. <횡성군 제공>

 


횡성군은 최근 횡성호수길 제5구간인 ‘구방호수길’에 폐목을 활용한 작은 화단 23개소를 조성하고, 나비와 귀뚜라미 등 나무곤충 모형을 제작해 설치했다.

 

횡성호수길 제5구간인 ‘구방호수길’에 설치된 나무 조형물. <횡성군 제공>


또 둘레길 곳곳에 이용객들이 쉬어갈 수 있는 나무 벤치 7개와 자작 나무인형 16개를 설치했다.

 

물안개가 피어오르는 횡성호 전경. <횡성군 제공>


관광객들이 이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포토존도 함께 조성했다.

 

상공에서 바라본 횡성호 모습. <횡성군 제공>


구방호수길은 망향의 동산을 출발해 4.5㎞ 가량의 구간을 돌아보는 코스다.
풍광이 아름다워 연중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
횡성군은 구방호수길을 지역의 대표적인 명품길로 만들기 위해 15억원을 들여 호수 전망대와 테마공원도 조성할 계획이다.

Posted by 경향 최승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