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간 50만명 가량의 관광객이 찾는 강원 동해시 묵호등대마을 인근지역에 도깨비를 테마로 한 산책시설과 전망대 등이 들어선다.

 

동해시 묵호등대와 월소택지 사이에 위치한 도째비골 1만7150㎡에 들어설 예정인 ‘도째비골 스카이밸리’ 전경.<동해시 제공>


동해시는 오는 2019년까지 80억원을 들여 묵호등대와 월소택지 사이에 위치한 도째비골 1만7150㎡에 도깨비를 테마로 한 하늘 산책로, 하늘광장, 아트하우스, 체험시설 등을 마련하는 ‘도째비골 스카이밸리 조성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고 밝혔다.

 

동해시 묵호등대와 월소택지 사이에 위치한 도째비골 1만7150㎡에 들어설 예정인 ‘도째비골 스카이밸리’의 주간 조감도.<동해시 제공>


앞서 동해시는 지난달 설계를 비롯, 사업 추진을 위한 인허가 절차 등을 완료했다.

 

동해시 묵호등대와 월소택지 사이에 위치한 도째비골 1만7150㎡에 들어설 예정인 ‘도째비골 스카이밸리’의 야간 조감도.<동해시 제공>

 

핵심 시설인 ‘하늘산책로’는 묵호등대에서 바다를 향해 걷는 길이 180m, 폭 3m, 높이 30m 내외의 천연 데크 소재 보행 교량으로 이용객들이 하늘을 걷는 듯한 스릴을 느낄 수 있도록 주요 지점에 투명 유리와 그레이팅이 설치된다.

 

동해시 묵호등대와 월소택지 사이에 위치한 도째비골 1만7150㎡에 들어설 예정인 ‘도째비골 스카이밸리’의 전망뷰.<동해시 제공>


하늘 광장부에는 바다 풍경과 어우러진 테마 조형물이 들어설 전망대와 포토존이 조성된다.

 

동해시 묵호등대와 월소택지 사이에 위치한 도째비골 1만7150㎡에 들어설 예정인 ‘도째비골 스카이밸리’의 자이언트 슬라이드.<동해시 제공>


또 바다 속으로 들어가는 느낌을 살린 엘리베이터를 도입해 재미는 물론 장애인과 노약자들에게 이동 편의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색적인 2개 체험시설도 조성된다.
협곡부의 아찔한 스릴을 느끼며 하늘을 페달링하며 건너가는 듯한 느낌을 주는 ‘하늘자전거’가 국내 최초로 도입된다.
원통형 수직 나선형 유희 시설인 ‘자이언트 슬라이드’도 설치된다.

Posted by 경향 최승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