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춘천시 의암호 상류의 자연경관을 즐기며 달릴 수 있는 ‘자전거도로’가 개통됐다.
춘천시는 추석 연휴 기간 중 자전거 여행객들이 의암호 순환 코스를 많이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새 자전거도로를 20일 가량 앞당겨 9월 30일 조기 개통했다.

 

신매대교 에서 춘천댐 방향 자전거도로. <춘천시 제공>


의암호 상류 자전거도로의 정식 준공일은 오는 10월 20일이다.

이번에 신설된 구간은 기존 의암호 순환 자전거도로의 북쪽 끝 지점인 춘천시 서면 신매대교에서 서상대교 입구에 이르는 춘천댐 방향 수변 5.2㎞다.

 

신매대교 에서 춘천댐 방향 자전거도로. <춘천시 제공>


춘천시는 지난해 9월부터 80억원을 들여 이 구간의 공사를 마무리 했다.
신매대교에서 4㎞가량은 목재데크 코스로, 나머지 1.2㎞는 기존 제방을 포장한 구간으로 연결됐다.

 

춘천 의암호순환 자전거도로 신설구간 위치도. <경향신문 그래픽>

 

이 구간 주변에는 메밀밭 단지와 춘천을 알린 최초의 대중가요 ‘춘천댁 사공’의 배경지, 강원도 유형문화재 제16호인 서상리3층석탑등이 자리잡고 있는 등 볼거리도 많다.
호반의 도시인 춘천시에는 호수와 북한강변에 개설된 30㎞ 규모의 의암호순환로를 비롯, 강촌순환로(20㎞), 소양강순환로(20㎞), 공지천순환로(10㎞) 등의 자전거도로가 있다.

 

신매대교 에서 춘천댐 방향 자전거도로. <춘천시 제공>

 

춘천시 관계자는 “서상대교 입구~춘천댐~용산교차로, 강촌~의암댐, 동면 세월교 인근 등에 자전거도로가 추가 개설되면 100㎞ 규모의 호반순환자전거길이 완성돼 전국 각지에서 보다 많은 자전거 동호인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매대교 에서 춘천댐 방향 자전거도로. <춘천시 제공>


춘천시는 지역 내 레저용 자전거도로 7개 구간(96㎞)에서 외지인이 자전거를 타다가 사고가 났을 때 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도록 시설소유 배상 책임에도 가입해 있다.

 

춘천 의암호순환 자전거도로 신설구간 위치도.

 

Posted by 경향 최승현